1

종로국가정보학원의 대메뉴

고객지원 상담

공지사항

글 정보
제  목 "극강의 난이도"…삼성 입사 직무적성검사에 '비명 후기' 속출
등록일 2019.06.04 조회수 230

"극강의 난이도"…삼성 입사 직무적성검사에 '비명 후기' 속출

 

https://www.mk.co.kr/news/business/view/2019/04/229098/

▲ 기사 원문 링크

 

 

삼성그룹은 지난 2017년 미래전략실 해체 이후 그룹 공채를 폐지하고 계열사별 선발로 전환했지만, 선발 전형을 개별적으로 진행하되 GSAT는 그룹이 전체적으로 같이 보는 방식을 유지하고 있다.

이날 응시자들에게는 언어논리, 수리논리, 추리, 시각적 사고 등 4개 과목의 110문항이 출제됐으며, 오전 9시 입실을 시작으로 총 115분의 문제 해결 시간이 주어졌다.


모든 문항은 객관식이며, 정답률이 중요한 만큼 틀린 문제는 감점 처리되므로 모르는 문제는 찍지 말아야 한다는 점이 사전에 공지됐다.


글 정보
이전글 공무원시험 면접 ‘인·적성 검사’ 실효성↑
다음글 구직자 10명 중 7명 “인적성 검사, 너무 어렵다”